속보

'최파타' 제시 "신곡MV 수영복 입어서 욕 많이 먹어..각오했다"

이지현 입력 2018.07.09. 13:40

'최화정의 파워타임' 가수 제시가 신곡 뮤직비디오를 언급했다.

제시는 9일 오후 SBS 라디오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 신곡 '다운' 뮤직비디오 촬영을 얘기하면서 "노래에 트로피컬 느낌이 가득하다. 그래서 수영복을 많이 입게 됐는데 욕을 많이 먹었다"며 "한국에서는 이런 걸 입으면 안 된다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제시는 지난 6일 신곡 '다운'을 발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제시가 신곡 뮤직비디오를 언급했다. 제시 인스타그램

‘최화정의 파워타임’ 가수 제시가 신곡 뮤직비디오를 언급했다.

제시는 9일 오후 SBS 라디오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 신곡 ‘다운’ 뮤직비디오 촬영을 얘기하면서 “노래에 트로피컬 느낌이 가득하다. 그래서 수영복을 많이 입게 됐는데 욕을 많이 먹었다”며 “한국에서는 이런 걸 입으면 안 된다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제시는 이어 “난 욕 먹을 각오를 했었다. 그래서 괜찮다”며 “제일 중요한 건 몸매에 대한 자신감이다”라고 덧붙였다. 제시는 또한 “사람들의 반응이 너무 뜨겁다. 외국에서도 많이 좋아해 주신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제시는 지난 6일 신곡 ‘다운’을 발표했다.

이지현 기자 jh@hankook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