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포토] 6.15 남북공동선언 18주년 기념 평화통일박람회

서재훈 입력 2018.06.15. 15:56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가 6.15 남북공동선언 18주년을 맞아 15일 서울광장에서 평화통일박람회와 기념대회를 개최한다.

남측위는 "판문점 선언 이후 맞이하는 6.15 남북공동선언 18주년을 의미 있게 기념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며 "(행사는)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을 이행하겠다는 각계의 실천의지가 모이는 장이 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5일 서울광장에서 6ㆍ15남북공동선언 18주년 기념대회의 사전행사로 열린 평화통일박람회에서 진보대학생넷 학생이 6ㆍ15공동선언, 10ㆍ4선언, 판문점선언 배지 3종을 팔고 있다. 서재훈 기자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가 6.15 남북공동선언 18주년을 맞아 15일 서울광장에서 평화통일박람회와 기념대회를 개최한다. 남측위는 "판문점 선언 이후 맞이하는 6.15 남북공동선언 18주년을 의미 있게 기념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며 "(행사는)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을 이행하겠다는 각계의 실천의지가 모이는 장이 될 예정"이라고 밝혔다.이날 저녁 7시에 시작하는 기념대회에서 남측위는 6.15 북측위원회, 해외위원회와 사전에 협의한 공동결의문을 발표할 예정이다. 서재훈 기자 spring@hankookilbo.com

15일 서울광장에서 6ㆍ15남북공동선언 18주년 기념대회의 사전행사로 열린 평화통일박람회에서 참석자들이 6ㆍ15 관련 퍼즐을 맞추고 있다. 서재훈 기자
서울광장에 설치된 판문점 선언 지지 광고대학생겨레하나 소속 학생들이 15일 서울광장에 남북 정상의 도보다리 산책 사진이 실린 판문점 선언 지지 광고를 설치하고 있다. 서재훈 기자
서울광장에 설치된 판문점 선언 지지 광고대학생겨레하나 소속 학생들이 15일 서울광장에 남북 정상의 도보다리 산책 사진이 실린 판문점 선언 지지 광고를 설치하고 있다. 서재훈 기자

/15일 중구 서울광장에서 6.15선언 18주년을 맞아 열린 평화통일박람회에서 시민들이 판문점선언 포토존 앞을 지나가고 있다. 시민단체 '겨레하나' 회원들은 시민들의 후원으로 광화문역에 남북정상회담 판문점선언을 응원하는 광고물을 게시하려 했으나 서울교통공사가 자유한국당의 항의를 우려해 이 광고를 거부했다고 밝혔다. 서재훈 기자 spring@hankook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