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김경수 "끝까지 지켜보겠다"..출구조사 당선예측에도 신중

창원(경남)=박치현 기자 입력 2018.06.13. 21:00 수정 2018.06.13. 21:04

6·13 지방선거 방송 3사 출구조사에서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경남지사 후보가 56.8% 득표율로 당선 예측되자 김 후보 캠프는 환호했다.

이날 오후 6시 김 후보가 우세하다는 출구조사 결과가 발표되자 경남 창원 의창구 김 후보 캠프에 모인 지지자들은 환호성을 질렀다.

개표방송 직전 캠프에 모습을 드러낸 김 후보는 지지자들과 출구조사를 확인하고 오후 6시 15분쯤 자리를 떴다.

김 후보는 개표가 더 진행되면 캠프에 합류해 개표방송을 시청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he300][6·13 지방선거]방송3사 출구조사 결과 김태호 한국당 후보보다 16.7%p 앞서..지지자들 안도감에 미소
13일 경남 창원시 의창구 선거사무소에서 김경수 민주당 경남지사 후보와 지지자들이 개표방송을 시청하고 있다. /사진=박치현 기자

6·13 지방선거 방송 3사 출구조사에서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경남지사 후보가 56.8% 득표율로 당선 예측되자 김 후보 캠프는 환호했다. 다만 개표가 진행되면서 업치락뒤치락하는 양상이 전개되자 신중한 분위기로 바뀌었다.

이날 오후 6시 김 후보가 우세하다는 출구조사 결과가 발표되자 경남 창원 의창구 김 후보 캠프에 모인 지지자들은 환호성을 질렀다. TV 화면에 김 후보가 등장할 때마다 박수 세례가 이어졌다.

개표방송 직전 캠프에 모습을 드러낸 김 후보는 지지자들과 출구조사를 확인하고 오후 6시 15분쯤 자리를 떴다. 김 후보는 아직 최종결과가 나오지 않은 만큼 개표가 더 진행될 때까지 기다리겠다는 입장이다.

김 후보의 득표율이 김태호 후보의 예상 득표율(40.1%)보다 16.7%포인트(p)나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지지자들은 서로 "수고했다"고 격려했고, 일부는 저녁식사 자리로 향했다.

김 후보는 개표가 더 진행되면 캠프에 합류해 개표방송을 시청할 예정이다. 이후 당선 '유력' 혹은 '확정' 결과가 나오면 감사 인사 등 입장을 밝힐 계획이다.

창원(경남)=박치현 기자 wittgen@m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