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상회담 영상] 리설주, 판문점 도착..남북 정상 부인 첫 만남

남승우 입력 2018.04.27. 18:25 수정 2018.04.27. 18:27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부인 리설주 여사가 오늘 오후 남북정상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을 방문했습니다.

리 여사는 판문점 평화의 집에 도착한 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와 환담했습니다.

이어서 양 정상과 부부는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환영 만찬이 열리는 평화의 집 3층 연회장으로 이동했습니다.

남북 정상의 부인 간 만남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리 여사는 그동안 김 위원장의 각종 공개 일정을 수행한 데 이어, 김 위원장의 집권 뒤 첫 외국 방문이었던 지난달 25일∼28일 중국 방문에도 에도 동행해 연회·오찬 등의 일정에 참석했습니다.

리 여사는 3월 5일 김 위원장과 우리 대북특별사절단의 만찬에 동석했고, 이달 1일 동평양대극장에서 열린 남측 예술단 공연도 김 위원장과 함께 관람하는 등 최근의 주요 남북교류 행사에도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남승우기자 (futurist@k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