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청와대 규탄 퍼포먼스 펼치는 자유한국당

박정호 기자 입력 2018.04.16. 14:39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와 의원들이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로텐더홀에서 문재인 정권 헌정농단 규탄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자유한국당은 언론을 상징하는 신문으로 '민주당 댓글공작', '김기식 황제갑질 외유', '안희정 #me too 불구속', '제왕적 관제개헌', '정치보복 국회사찰'이 붙은 밀가루가 든 풍선을 터트려 청와대가 밀가루를 뒤집어 쓴 모습을 연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스1) 박정호 기자 =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와 의원들이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로텐더홀에서 문재인 정권 헌정농단 규탄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영우 민주당원 댓글공작 진상조사단장, 김무성 북핵폐기추진특별위원장, 김순례 중앙여성위원장, 정진석 경제파탄대책특별위원장, 김 원내대표.

자유한국당은 언론을 상징하는 신문으로 '민주당 댓글공작', '김기식 황제갑질 외유', '안희정 #me too 불구속', '제왕적 관제개헌', '정치보복 국회사찰'이 붙은 밀가루가 든 풍선을 터트려 청와대가 밀가루를 뒤집어 쓴 모습을 연출했다. 2018.4.16/뉴스1

pjh2035@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