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EU "암호화폐 채굴 금지-제한 불가"

김익현 기자 입력 2018.03.13. 17:26 수정 2018.03.13. 20:10

유럽연합(EU)에서는 암호화폐 채굴이 완전히 합법적인 활동으로 인정받게 됐다.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마리야 가브리엘 유럽연합집행위원회(EC) 디지털 경제 및 사회 담당 커미셔너는 지난 주 단순히 전기를 많이 소모한다는 이유만으로 암호화폐 채굴 행위를 금지할 법적인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하지만 암호화폐 채굴 행위는 '에너지 효율성 및 온실가스 배출'과 관련한 EU 법의 적용으로 받게 될 것이라고 가브리엘 커미셔너가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전력 과잉소모는 우려.."관련법으로 해결"

(지디넷코리아=김익현 기자)유럽연합(EU)에서는 암호화폐 채굴이 완전히 합법적인 활동으로 인정받게 됐다.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마리야 가브리엘 유럽연합집행위원회(EC) 디지털 경제 및 사회 담당 커미셔너는 지난 주 단순히 전기를 많이 소모한다는 이유만으로 암호화폐 채굴 행위를 금지할 법적인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가브리엘 커미셔너는 암호화폐 채굴 행위가 지나치게 많은 전력을 소모하는 부분에 대해 우려를 표했다. 하지만 그는 “에너지가 법 테두리 내에서 소비될 경우엔 암호화폐 채굴 행위를 금지하거나 제한할 아무런 법적인 근거가 없다”고 말했다.

비트코인, 이더리움, 리플 등 각종 암호화폐들. (사진=지디넷)

하지만 암호화폐 채굴 행위는 ‘에너지 효율성 및 온실가스 배출’과 관련한 EU 법의 적용으로 받게 될 것이라고 가브리엘 커미셔너가 말했다.

가브리엘 커미셔너는 또 암호화폐가 에너지 소비와 수요에 미치는 갈수록 많은 영향을 미치는 부분에 대해서는 계속 주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고 코인데스크가 전했다.

김익현 기자(sini@zdne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