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날씨] 내일 대기상태 더 심각..중국발 황사·스모그 유입

이지원 입력 2018.01.17. 18:28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앵커]

이틀째 서울에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내려져있는데요.

내일은 대기상태가 더 나빠진다고 합니다.

기상센터 연결해 자세한 날씨 들어보겠습니다.

김조현 캐스터.

[캐스터]

네. 미세먼지가 심각합니다.

오늘은 중서부지역을 중심으로 계속해 대기질이 나쁨수준을 보였습니다.

이 같은 상태는 밤까지 계속될 거고요.

내일은 중국발 황사에 스모그까지 추가로 유입되면서 오늘 잠시나마 공기가 깨끗했던 남부지방까지 내일은 다시 탁해지겠습니다.

포근한 겨울 날씨는 내일도 계속 됩니다.

내일 아침 서울 기온이 0도, 한낮에 5도까지 올라 오늘보다 약간 내려가긴 하는데요.

이맘때에 비한다면 계속해 높은 수준이라서 내일도 큰 추위 없이 보낼 수 있겠습니다.

내일은 구름이 차츰 걷히겠지만 미세먼지 때문에 뿌연 하늘 보이는 곳이 꽤나 많겠습니다.

또, 아침에는 서해안과 내륙 많은 곳에 안개가 무척 짙게 끼겠고요.

서해안쪽으로는 옅은 황사가 나타날 가능성이 있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이 0도, 청주와 대전, 대구 1도, 부산 4도로 오늘보다 기온이 약간 내려가지만 계속해 예년보다는 높겠습니다.

내일 낮 기온은 서울이 5도까지 오르겠고 대전 8도, 강릉과 대구 10도로 역시 오늘보단 조금 내려가겠습니다.

내일 파고는 2m 안팎으로 낮겠지만 서해상으로는 안개가 짙게 낄 것으로 내다보고 있습니다.

당분간 전국 하늘 계속해 맑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조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