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아베 日 총리 "한일 위안부 합의는 국가간 합의, 한국도 이행해야"

조슬기나 입력 2018.01.12. 10:43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12일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해 "국가간 약속"이라며 "한국측이 일방적으로 추가 조치를 요구하는 것은 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고 밝혔다.

아베 총리는 이날 총리 관저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가 간 약속을 지키는 것은 국제적이고 보편적 원칙"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일본은 한일 합의를 성실하게 이행하고 있다"며 "한국도 이행하도록 강하게 요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12일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해 "국가간 약속"이라며 "한국측이 일방적으로 추가 조치를 요구하는 것은 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고 밝혔다.

아베 총리는 이날 총리 관저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가 간 약속을 지키는 것은 국제적이고 보편적 원칙"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일본은 한일 합의를 성실하게 이행하고 있다"며 "한국도 이행하도록 강하게 요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