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날씨] 오늘 출근길 곳곳 대설, 최고 10cm..교통 대란 우려

정혜윤 입력 2017.11.24. 00:06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앵커] 오늘 아침 출근길에는 영하권 추위 속에 전국적으로 많은 눈이 내리겠습니다.

특히 중부지방에는 최고 10cm의 눈이 쌓이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여 출근길 교통 대란이 우려됩니다.

정혜윤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매서운 찬 바람에 계절의 시계는 이미 한겨울에 맞춰졌습니다.

거리를 지나는 시민들도 두꺼운 겨울 외투와 목도리로 중무장했습니다.

추위 속에 아침에는 수도권 일부 지역에 오후에는 충청 이남 지방에 약한 눈이 내렸습니다.

[배고은 / 서울시 여의도동 : 날씨 너무 춥고, 눈도 내리고 해서 진짜 겨울이 온 것 같아요.]

오늘은 영하권 추위 속에 더 많은 눈이 내려 쌓일 것으로 보입니다.

밤사이 중부 서해안을 시작으로 오늘 아침에는 전국 대부분 지방에 눈이 내리겠습니다.

경기 남부와 영서 남부, 충청, 울릉도 독도에는 최고 10cm의 큰 눈이 예상돼 이미 대설 예비특보가 내려졌습니다.

서울 등 그 밖의 지방에도 1~5cm의 많은 눈이 내려 쌓이겠습니다.

따라서 오늘 아침 출근길에는 눈길로 인한 교통 불편이 우려됩니다.

[최정희 / 기상청 예보분석관 : 특히 일부 중부 내륙은 많은 눈이 쌓이는 곳도 있겠습니다. 내린 눈이 얼어붙어 길이 미끄러울 수 있으니 출근길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 하시기 바랍니다.]

이번 눈은 오늘 오후에 대부분 그치겠습니다.

하지만 토요일 오후부터 일요일 오전 사이 중부지방에는 또 한차례 눈이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YTN 정혜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