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회계정보이용자 65.8%, 공정가치평가 활용경험 없어"

입력 2017.10.13. 16:26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회계사회·회계기준원, 'IRFS 공정가치' 세미나

(서울=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 기업 회계정보 이용자 10명 중 6명은 공정가치 평가 결과를 의사결정에 사용한 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석우 고려대 경영학 교수는 13일 한국공인회계사회와 한국회계기준원이 개최한 '국제회계기준(IFRS) 공정가치 측정의 일관성과 비교 가능성 향상' 세미나에서 회계정보 이용자 65.8%가 공정가치 재무정보를 활용한 적이 없다는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2월20일∼3월31일 회계정보 이용자 등 38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정보 이용자가 공정가치 측정자료 이용 시 가장 큰 어려움을 겪는 분야는 사용된 평가기법의 타당성 판단(34.7%)이었다.

이어 주관적인 평가 가능성(26.5%)과 내용의 복잡성(16.3%) 등이 뒤따랐다.

정 교수는 "공정가치 측정기준에 의한 공시 규정이 회계정보 이용자들에게 더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도록 추가적인 지침이 제공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날 세미나에는 데이비드 트위디 국제가치평가위원회(IVSC) 위원장도 참석해 공정가치 측정 향상을 위한 국제회계기준위원회(IASB)와 IVSC의 협업 사례를 발표했다.

engin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