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암을 피할 수 있는 좋은 방법 3

권순일 입력 2017.09.24. 15:08

미국 국립암연구소에 따르면 어떤 사람은 암에 걸리고 어떤 사람은 암에 안 걸리는지 정확하게 알아내기는 불가능하지만 암 발생 가능성을 증가시키는 확실한 위험 요인들이 있다.

암을 일으킬 수 있는 위험 인자들을 조절할 수 있다고 해도 불행하게도 도무지 사전 예방 조치를 취할 수 없는 부분이 있다.

이런 사람들은 외부의 위험 요인을 조절함으로서 암 발병 가능성을 선제적으로 최소화하는 것 말고는 할 게 없어 보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미국 국립암연구소에 따르면 어떤 사람은 암에 걸리고 어떤 사람은 암에 안 걸리는지 정확하게 알아내기는 불가능하지만 암 발생 가능성을 증가시키는 확실한 위험 요인들이 있다.

암 위험 인자들이 어떻게 암을 발생시키는지 메커니즘을 알고 있으면 암을 예방하는데 큰 도움이 된다. 이와 관련해 미국 인터넷 매체 치트시트닷컴이 암을 피할 수 있는 방법 3가지를 소개했다.

1. 살찌지 않는 식습관을 가져라

식품 중에는 발암물질로 꼽힌 것이 여러 가지 있다. 하지만 특히 문제가 되는 것은 비만이다. 암과 비만은 큰 연관성이 있다. 가공육이나 당분이 많이 든 식품은 비만을 초래한다.

비만을 피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식습관을 조정하고 꾸준히 운동하는 것이다. 채소를 더 많이 먹을수록 암 예방에는 더 좋은 효과가 있다.

2. 건강에 나쁜 습관을 버려라

흡연이나 음주가 암 발생 가능성을 높인다는 사실은 잘 알려져 있다. 하지만 아직도 담배를 끊지 못하거나 술을 많이 마시는 사람이 여전히 많다. 흡연은 암을 일으키는 가장 큰 원인으로 꼽힌다.

또한 암으로 인한 사망의 가장 큰 요인이 흡연이다. 술을 많이 마시는 것도 암 발병과 큰 관계가 있다. 당장 담배나 술을 끊을 수 없다면 적당히 피우거나 마시면서 서서히 줄여나가는 노력을 해야 한다.

3. 자신의 몸에 대해 파악하라

암을 일으킬 수 있는 위험 인자들을 조절할 수 있다고 해도 불행하게도 도무지 사전 예방 조치를 취할 수 없는 부분이 있다. 그것은 자신의 몸에 관한 것이다. 좀 더 정확하게 말해 유전자 구성이다.

다른 사람들보다 유독 암에 더 취약한 사람들이 있다. 이런 사람들은 외부의 위험 요인을 조절함으로서 암 발병 가능성을 선제적으로 최소화하는 것 말고는 할 게 없어 보인다.

하지만 정기적인 암 검진과 평소 건강 상태를 잘 살피면 암을 막는데 성공할 수 있다. 특정 암에 대한 가족력이 있으면 평소에 집에서도 자가 검진을 정기적으로 하는 게 좋다.

[사진출처 : 아이클릭아트]

관련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