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울 강동구 아파트 1천650가구 정전..30분 만에 복구

입력 2017.09.22. 23:09

22일 밤 서울 강동구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정전이 발생해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한국전력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8분께 강동구 암사동의 아파트 4개 동 1천650가구에서 정전이 발생해 30여 분만인 오후 9시 40분께 완전히 복구됐다.

한전 관계자는 "아파트 자체 전기 장치가 고장 나 정전이 발생했다"며 "긴급복구반을 투입해 4개 동을 순차적으로 수리해 완전히 복구했다"고 말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22일 밤 서울 강동구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정전이 발생해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한국전력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8분께 강동구 암사동의 아파트 4개 동 1천650가구에서 정전이 발생해 30여 분만인 오후 9시 40분께 완전히 복구됐다.

한전 관계자는 "아파트 자체 전기 장치가 고장 나 정전이 발생했다"며 "긴급복구반을 투입해 4개 동을 순차적으로 수리해 완전히 복구했다"고 말했다.

pc@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