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울 강동구 아파트 1천650가구 정전..30분 만에 복구

입력 2017.09.22. 23:09

22일 밤 서울 강동구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정전이 발생해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한국전력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8분께 강동구 암사동의 아파트 4개 동 1천650가구에서 정전이 발생해 30여 분만인 오후 9시 40분께 완전히 복구됐다.

한전 관계자는 "아파트 자체 전기 장치가 고장 나 정전이 발생했다"며 "긴급복구반을 투입해 4개 동을 순차적으로 수리해 완전히 복구했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22일 밤 서울 강동구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정전이 발생해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한국전력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8분께 강동구 암사동의 아파트 4개 동 1천650가구에서 정전이 발생해 30여 분만인 오후 9시 40분께 완전히 복구됐다.

한전 관계자는 "아파트 자체 전기 장치가 고장 나 정전이 발생했다"며 "긴급복구반을 투입해 4개 동을 순차적으로 수리해 완전히 복구했다"고 말했다.

pc@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