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與 "사립유치원 휴업, 국민 공감 못 얻어..별도 지원 약속"

박상휘 기자,이정호 기자 입력 2017.09.14. 09:41

사립유치원이 국공립유치원 확대정책 폐지를 요구하며 집단 휴업을 예고한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은 이번 휴업은 국민들의 공감을 사기 어렵다며 상생방안을 모색해 달라고 촉구했다.

김 정책위의장은 "시대적 과제를 막기 위한 집단 휴업은 국민들의 공감을 얻을 수 없다"며 "민주당과 문재인 정부는 사립유치원 교사의 처우개선과 공영형 사립유치원 추진 등 사립유치원에 대한 지원을 국공립유치원 확대와 별개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국가 책임성 강화는 시대적 과제"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이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7.9.14/뉴스1 © News1 이동원 기자

(서울=뉴스1) 박상휘 기자,이정호 기자 = 사립유치원이 국공립유치원 확대정책 폐지를 요구하며 집단 휴업을 예고한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은 이번 휴업은 국민들의 공감을 사기 어렵다며 상생방안을 모색해 달라고 촉구했다.

아울러 민주당은 사립유치원의 고충도 분명히 알고 있다고 강조하며 사립유치원 지원은 별도로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김태년 민주당 정책위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당 정책조정회의에서 "사립유치원들의 입장과 고충을 모르는 바는 아니자만 집단 휴원에 따른 피해자는 아이들과 학부모"라며 "집단휴업의 배경이 정부의 국공립확대 정책 폐지인데 국가의 책임성 강화는 시대적 과제"라고 강조했다.

김 정책위의장은 "시대적 과제를 막기 위한 집단 휴업은 국민들의 공감을 얻을 수 없다"며 "민주당과 문재인 정부는 사립유치원 교사의 처우개선과 공영형 사립유치원 추진 등 사립유치원에 대한 지원을 국공립유치원 확대와 별개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 정책위의장은 "사립유치원들도 아이들과 학부모를 볼모로 집단행동을 하는 대신 대화와 협상으로 상생방안을 모색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sanghw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