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美 워싱턴 고등학교서 총격에 학생 1명 사망 3명 부상

백승훈 입력 2017.09.14. 08:20

미국 한 고등학교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학생 1명이 숨졌다.

13일 오전(현지시간) 미국 북서부 워싱턴 주(州)의 한 고등학교에서 총격 사건이 일어나 학생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고 현지 방송이 전했다.

스포캔카운티 경찰은 학교 구내를 수색해 총격범을 체포했다고 밝혔다.

지난 8일 미 오하이오 주 콜럼버스 시내 사우스하이 스트리트에 있는 소시어토고등학교 구내에서도 총격 사건이 발생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3일 오전(현지시간) 미국 북서부 워싱턴 주(州)의 한 고등학교에서 총격 사건이 일어나 학생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고 현지 방송이 전했다.<MBC 뉴스 방송 영상 캡쳐>

미국 한 고등학교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학생 1명이 숨졌다.

13일 오전(현지시간) 미국 북서부 워싱턴 주(州)의 한 고등학교에서 총격 사건이 일어나 학생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고 현지 방송이 전했다.

KREM2 방송에 따르면 워싱턴 주 스포캔카운티에 있는 프리먼고교에서 총기를 든 용의자가 이날 아침 등교 시간 무렵 총탄 6발을 발포했다. 학교 측은 총격 사건이 나자 즉각 캠퍼스를 봉쇄했다.

스포캔카운티 경찰은 학교 구내를 수색해 총격범을 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관은 "현재 한 명이 숨지고 세 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겼다"며 "부상자는 위험하지 않은 상태"라고 말했다.

미국 내에서는 9월 새 학기에 접어들면서 총격 사건이 잇따르고 있다. 지난 8일 미 오하이오 주 콜럼버스 시내 사우스하이 스트리트에 있는 소시어토고등학교 구내에서도 총격 사건이 발생했다.

백승훈기자 monedie@d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