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litics

문 대통령, 영화 '택시운전사' 주인공 힌츠페터의 부인과 대화

입력 2017.08.13. 14:48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오전 서울 용산의 한 영화관에서 5·18 민주화 운동을 소재로 한 영화 '택시운전사'를 관람한 뒤 영화 속 실제 주인공 고(故) 위르겐 힌츠페터의 부인 에델트라우트 브람슈테트 씨와 대화하고 있다.

힌츠페터는 독일 언론인으로 1980년 일본 특파원 시절 광주로 들어와 현장을 기록해 전 세계에 알렸다. 2017.8.13 [청와대 제공=연합뉴스]

kjhpress@yna.co.kr

관련 T!P
이슈더보기
연합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