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포항 양덕중 신축공사장서 비계 무너져 2명 부상

입력 2017.08.12. 20:54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포항=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12일 오후 2시 8분께 경북 포항시 양덕동 양덕중학교 신축공사장에서 지상 10여m 높이에 설치돼 있던 비계(飛階)가 무너져 내렸다.

이 사고로 근로자 1명과 행인 1명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나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작업현장 책임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양덕중학교는 내년 초 개교할 예정이다.

leeki@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