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날씨] 내일 맑고 낮 더위 계속..다음 주 초반 많은 비

신미림 입력 2017.08.12. 16:20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앵커] 내륙은 대체로 맑은 가운데 무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휴일인 내일도 맑고 덥겠지만, 다음 주 초반에는 전국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이는데요,

자세한 날씨 YTN 중계차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신미림 캐스터!

뒤로 물놀이하는 아이들이 많이 보이는데요, 아직도 많이 더운가요?

[캐스터] 강바람이 불면 조금 시원할까 했지만, 여전히 무덥습니다.

오늘 서울 낮 기온 32.6도까지 올라 어제만큼 더웠는데요,

하지만 물속에 들어와 있다면 더위도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제 뒤로 보시는 것처럼 아이들은 신나게 물놀이를 즐기고 있는데요,

어디 멀리 나가지 못하시더라도 집 주변 가까운 물놀이장에서 더위를 이겨내 보시는 것도 좋겠습니다.

현재 서울에는 폭염 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서울뿐만 아니라 경기 서부와 강원 영서, 충청 이남 곳곳에 폭염 특보가 내려진 상황인데요,

이들 지역을 중심으로 기온도 크게 올랐습니다.

오늘 전북 순창이 33.2도, 경남 밀양 32.9도, 제주 32.7도, 서울 32.6도를 기록했습니다.

다만, 광주 등 호남 내륙과 제주도에는 간간이 소나기가 지나면서 더위를 식혀주고 있는데요,

휴일인 내일은 뚜렷한 비 소식 없이 낮 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내일 낮 기온 서울 32도, 대전과 대구 30도, 광주 33도 등 오늘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습니다.

징검다리 연휴 날씨 궁금하실 텐데요,

휴일인 내일까지 대체로 맑고 무덥겠습니다.

다만, 다음 주 초반에는 또다시 전국에 비가 내리면서 열기도 많이 식을 것으로 보입니다.

낮 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장시간 더위에 노출되면 일사병과 열사병 등 온열 질환에 걸리기 쉬운데요,

물을 자주 마시고, 틈틈이 휴식을 취하는 등 건강관리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난지 물놀이장에서 YTN 신미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