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음성 목재공장서 화재..인근 폐차장으로 번져 진화 중

인진연 입력 2017.05.19. 19:04

19일 오후 5시 41분께 충북 음성군 감곡면 상평리의 한 캠핑용 목재생산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인근을 지나던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소방대가 진화에 나섰지만, 목재에서 화염이 치솟아 어려움을 겪고 있다.

불길은 목재 생산 공장 2동 1500여㎡를 태운 뒤 인근의 한 폐차장으로 번진 상태다.

소방당국은 큰 불길을 진화하는 데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청주=뉴시스】인진연 기자 = 19일 오후 5시 41분께 충북 음성군 감곡면 상평리의 한 캠핑용 목재생산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인근을 지나던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소방대가 진화에 나섰지만, 목재에서 화염이 치솟아 어려움을 겪고 있다.

불길은 목재 생산 공장 2동 1500여㎡를 태운 뒤 인근의 한 폐차장으로 번진 상태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아직 인명피해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소방당국은 큰 불길을 진화하는 데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할 예정이다.

inphoto@news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