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스포츠경향

만화가 윤서인 "소녀상 일본 음식점 앞마다 세웁시다" ..무슨 뜻?

온라인뉴스팀 sportskyunghyang@kyunghyang.com 입력 2017.01.10. 10:54 댓글 0

만화가 윤서인 "소녀상 일본 음식점 앞마다 세웁시다" 만화가 윤서인이 소녀상을 조롱한 발언이 화제다.

지난 9일 만화가 윤서인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에 "아주그냥 우리의 소녀상을 일본요리 전문점 돈까스집 오뎅집 우동집 붕어빵집 일식주점 스시집 앞마다 다 세웁시다"라고 시작하는 글을 게시했다.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윤서인 페이스북 갈무리

만화가 윤서인 “소녀상 일본 음식점 앞마다 세웁시다” 만화가 윤서인이 소녀상을 조롱한 발언이 화제다.

지난 9일 만화가 윤서인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에 “아주그냥 우리의 소녀상을 일본요리 전문점 돈까스집 오뎅집 우동집 붕어빵집 일식주점 스시집 앞마다 다 세웁시다”라고 시작하는 글을 게시했다.

윤서인은 “소녀상이 춥지 않게 목도리 신발 외투는 기본이고 피자도 시켜주고 심심하지 않게 스마트폰도 하나씩 거치해주고 잘생긴 소년상도 옆에 세워주고 건강검진 CT촬영 내시경도 해줍시다”라며 비아냥대는 말투로 글을 이었다.

또, 남자 아이돌 그룹을 언급하며 “잠실운동장에 소녀상 오만개 앉혀놓고 케이팝 콘서트도 열어줍시다”라고 말하며 “이런 동상 백만개 세운다고 우리민족의 피맺힌 원한이 달래지나. 그냥 빨리 국교 끊고 쳐들어갑시다. 아니 그렇게 싫다고 악다구니는 쓰면서 왜 전쟁은 못해. 그까짓 청문회 국정조사로 되겠어요? 당장 선전포고 갑시다. 작전명 ‘소녀의 기도’ 가슴이 뭉클하네요.” 라고 적었다.

윤서인은 “다음 정권은 우리 더불어민주당이 딱 잡아서 이딴 증오의 카드나 만들게 아니라 시원하게 일본과의 전면전을 펼치길 국민의 이름으로 기대합니다. 대한민국 헌법도 아예 고칩시다. 1조 1항 국가의 모든 권력은 소녀상으로부터 나온다. 꽝꽝. 이상 이 글에 토달면 다 친일파임.”이라는 말로 장문의 글을 마무리했다.

윤서인의 글을 본 누리꾼들은 “무시가 답이다” “쓰레기는 분리수거” “관심주면 더 한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팀 sportskyunghyang@kyunghyang.com>

관련 태그